문재인이 국제무대에서 무엇을 할 수 있을까......

사법고시 합격후 평생 국내서 변호사하다 노무현 친분으로 청와대 수석하다 중간에 관두고 
그가 모시던 사람이 갑자기 사망하자 그 사람을 기리는 재단의 이사장을 맡았다 거의 자의반 타의반으로 국회의원이 된 사람 

이런 사람이 대통령이 되서 국제무대에 나서면 과연 무엇을 할 수 있을까... ? 

수 많은 열강들의 정상 틈에서 꿔다놓은 보릿자루꼴이 되진 않을까 ? 
행여나 이런모습이나 되지않을까... 갑자기 과거 노무현 전 대통령의 측은한 사진이 떠오른다... 


사람의 견문이란거 그로인한 국제감각은 정말 무시못하는거거든. 
국내만 머물다 해외여행 가보면 아 ! 내가 참 우물안 개구리였구나.....하는걸 깨닫게 되는것처럼 

반기문 전 총장이 50년가까이 국제무대서 활약하고 그 중 10년은 전세계의 내로라하는 정상들과 셀레브리티들과 소통하고 각종 글로벌한 현안들을 논의하며 쌓은 네트워크는 정말 돈으로 환산할 수 없는 국가적 자산이 될 수도 있다고 본다. 

대부분의 국제적인 문제들의 해결책이 국가간 논의와 협정(아그레망)에 의해 실행되고 진전되는것을 볼때 이러한 국제적 감각은 
지도자의 덕목중 가장 중요한것이라 할것이다. 


대통령 이란 자리가 결코 우리들끼리의 코드가 맞는 사람
포퓰리즘적인 사람 
서민팔이 하는 사람 뽑는 자리가 아닐것이다. 








특히나 앞으로 어떤식으로든 개헌의 필요성에 의해 이원집정부제건 뭐건간에 분권형 대통령제가 이루어지면 
대통령의 외교와 국방의 역할중 외교는 가장 중요한 중심축이 될 수 밖에 없다. (총리와 의회의 권한이 강화된) 

이러한 면에서 반기문 전 총장의 네트웍과 경험은 문재인의 검증되지않은 그것과 비교할 수 없는것이다. 
 

by 부라부스 | 2017/01/20 00:48 | 트랙백 | 덧글(26)

트랙백 주소 : http://brabusbad.egloos.com/tb/5883810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바스테트 at 2017/01/20 00:59
누가 보면 세계 각국 머통령들은 죄다 외교관 출신이 해 먹는 줄 알겠음.
대통령이 혼자 다 해 먹는 구조도 아니고 엄연히 외교 전문가인 각료들의 보좌를 받아 이루어지는 게 외교정책인데(경제정책 등 다른 정책과 마찬가지로.)

마침 글에서 노무현 정부 얘기가 나와서 말인데 그렇다면 그 시기에 외교 관련해서 대통령을 보좌하며 책임지던 인물은 누굴까?
Commented by 부라부스 at 2017/01/20 01:14
참여정부 대통령비서실 외교안보수석자리가 실질적으로 책임지던 자리는 아니었죠
송민순씨 보면 모르나요? ㅋ

주변 참모가 똑바른 사람있어도 대통령 주변인들 사상이 그러면 말안듣잖아요 ㅎ

Commented by 디스커스 at 2017/01/20 01:07
둘 다 노무현의 사람들이(었)던 걸 생각하면 한국 정치에 노무현의 그림자가 참 짙게 드리워져 있다는 마음뿐입니다...
Commented by 부라부스 at 2017/01/20 01:16
사실 반기문은 선출직이 아니라 시작부터 외교부 공무원으로 시작한 전문 외교관이죠

굳이 노무현정부때 외교안보수석했다고 노무현의 사람이라고 보는건 좀....
박정희때도 전두환때도 노태우때도 김영삼때도 김대중때도 공직에 있던 사람이니
Commented by 헬센징 at 2017/01/20 02:58
뭐 저건 평생을 외교관으로 살은 반기문의 장정이라고 할수도 있겠죠. 그런데 애초에 문재인은
능력은 둘째 치고라도 세계관 자체가 글러먹은 인간이라서 말이죠.
Commented by 흑범 at 2017/01/20 07:49
뭔가 심리적으로도 꼬인 사람 같습니다.
Commented by 손모가지 걸기 운동 at 2017/01/20 02:59
식민사관 문재인은 우물 안 개구리입니다.
사드배치를 국제적 맥락에서 파악하지 못하고 미군철수 자주화를 역사적 맥락에서 인식하지 못합니다.
행정 경험은 이재명 등의 지자체장보다 못하고 외교국방은 반기문보다 못하죠.
Commented by at 2017/01/20 05:08
그렇게 열심히 빨던 맹박이 그네 ㅄ되니까 입싹씼는 틀딱들 클라스
Commented by 흑범 at 2017/01/20 07:23
네 다음 정치중독자
Commented by 만슈타인 at 2017/01/20 07:53
그러니까 주장하시는건 문재인 대신 반기문이 대통령이 되어야한다 이거겠네요.
뭐, 개인적인 의견으로는 충분히 나올수 있는 의견이라고 봅니다.
반기문이 대한민국의 대통령으로서 적합하냐 아니냐는 둘째치고라도
Commented by 만슈타인 at 2017/01/20 07:54
그런데 주의주장에서 좀 오바가 있으신게.... 반기문의 개인적인 능력으로 UN사무총장이 된걸로 오해하시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UN사무총장 출신이면, 반기문 아니고 누구라도 상관없다.. 이런거라면 모르겠습니다만...
Commented by 손모가지 걸기 운동 at 2017/01/20 08:16
토론회에 나오지 않는 사람은 뽑지 말라는 말이 있습니다.
박근혜, 안철수 그리고 문재인이 그 경우에 해당됩니다.
Commented by 지니 at 2017/01/20 08:49
ㅋㅋ 그냥 박근혜랑 같이 다 묶어서 가는 전법인가요? 이것도 참신하긴 한데 이미 너무 늦었죠
Commented by 이재명도 식민사관 at 2017/01/20 09:40
노무현과 이재명은 토론을 잘 하죠.
반기문과 문재인의 토론회가 성사되면 볼만할 텐데 문재인이 도망갈 거 같습니다.
Commented by 코론 at 2017/01/20 09:38
닭년도 외국어 잘한다고 입털고 해외순방 졸라게 다니면서 쌩쑈를 하고 중국 전승절 열병식에도 참석해서 염병을 떨고 그랬지요.
Commented by 부라부스 at 2017/01/20 10:42
반기문은 잘한다고 입터는 수준이 아니라 실제로 잘하죠
Commented by 액시움 at 2017/01/20 13:49
막상 반기문 본인은 유엔 사무총장 시절의 무능을 비판하는 외신에 대해 본인이 영어를 못해서 까는 거라고 받아치던데요.
Commented by 부라부스 at 2017/01/20 13:58
틀린말은 절대 아닙니다. 문법적으로는 완벽하게 잘하죠.
다만 회화적인 스킬의 부족은
5-60년대 일본 번역서 갖고 영어 공부한 우리 아버지세대들의 한계죠.
예를들어 어린시절 미국으로 조기유학갔던 홍정욱 같은 사람은 네이티브들이 쓰듯이 영어를 잘하지만
20살까지 충청도 깡촌에서 책만갖고 영어공부했던 사람이 서울로 대학가서 외무고시 합격해도 네이티브가 아닌이상 외국어습득의의 한계는 분명히 존재하죠.

이거 보시면 아시겠지만 그로인해 뉴스에서 덜 다룬다고 하네요.
이유는 바로 그런 세련되지못하고 지루한 영어때문에 소위 '상품성'이 없다고 뉴스에서 잘 안다룬다고함. 전임이었던 코피 아난이 세련된 영어를 구사하는것에 비해. (참고로 코피아난은 가나 사람으로
가나는 공용어가 아얘 영어인 국가죠)

이게 참 야박하기 그지없는겁니다.
우리나라는 외국인이 어눌하게나마 한국말 구사하면 잘한다 잘한다 ! 기특하다! 하면서 좋아하고 잘해주지만
미국이나 호주나 영국같은 국가 가보셨음 아시겠지만 영어 잘못하면
심지어 발음만 좀 이상해도 지들끼리 키득키득 거리고 놀리고 대접을 잘 안해줍니다.
한국출신은 아무리 열심히 해도 그 언어적 한계가 있을수밖에 없는데도 말이죠.
관용적이지 못한건 걔들을 탓해야지 반총장의 무능으로 돌리는건 옳지않다고 생각합니다.
Commented by 이재명도 식민사관 at 2017/01/20 09:47
손모가지걸기 운동이 벌어지자 문재인은 바로 이렇게 꼬리를 내립니다.

2017-01-15 문재인
“사드 문제의 해법은 차기 정부가 강구해야 하지만, 한-미 간 이미 합의가 이루어진 것을 취소할 수 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내부적으로 국회 비준 등의 공론화 과정이 필요했고, 대외적으로는 중국·러시아에 대한 외교적 설득 노력이 필요했다.”

2017-01-16 이재명
"문 전 대표께 묻는다. 사드 관련 입장은 왜 바뀌셨느냐? 사드는 일방적으로 미국에 이익이 될 뿐, 한국 안보에는 크게 도움이 안 되고 안보와 경제 측면에서 피해가 크다. 문 전 대표님 입장이 당초 '설치 반대'에서 '사실상 설치 수용'으로 왜 바뀌었는지 설명이 필요하다."
Commented by 바백 at 2017/01/20 10:14
반기문 曰 "위안부에 관해서 내가 역사적인 과오를 저지른 것처럼 말하는데 절대 아니다"라면서 "앞으로는 어떤 언론이 묻더라도 위안부 문제에 대해 답변하지 않겠다"며 격한 감정을 토로했습니다.

괜히 반근혜소리 듣는게 아님
Commented by 부라부스 at 2017/01/20 10:53
그건 조작언론의 잘못이죠.

un사무총장시절의 멘트는 어디까지나 대한민국 이전에 un의 수장으로써 말한겁니다.
어제 뉴스보니 심지어 야당 , 좌파 진영 평론가들이나 정치인들도 un의 사무총장자격으로 당시 위안부 문제에 대해 한일간 합의에 대한 멘트는 충분히 그럴 수 있다고 평가하더군요.
un의 역할이 애초 그런거죠. 분쟁과 반목을 조정하고 서로 합의에 이르게 하는 조정자 역할.
당연히 한일간 정상이 서로 합의하고 양해를 한 결과에 대해서 멘트한겁니다.
그게 잘못됐나요?
아마 자신이 한국사람이라고 un사무총장이 한국편에 서서 일본을 비난하는 멘트를 했다면 un사무총장으로써의 제대로된 입장표명일까요?
그걸 알면서도 마치 반기문을 친일파인냥 혹은 위안부 할머니들에게 큰 죄를 지은양 매도를 하고 온갖 거짓뉴스를 양산(퇴주잔 등)하니 격하게 반응한것이죠.
악의를 잔뜩 품고 그 어떤것이라도 꼬투리를 잡고 조작의 재료로 이용하는 엉터리 언론에 대해 충분히 그럴만한 반응이었다고 생각합니다.
Commented by 바백 at 2017/01/20 10:56
저도 유엔 수장으로서는 충분히 그럴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동의는 하지 않지만

하지만 언론을 대하는 태도는 확실히 문제죠.

왜곡이 있으면 해명을 하면 되는데 앞으로 묻지마라 대답안할거다.

이게 할 소립니까
Commented by 부라부스 at 2017/01/20 13:05
우리나라에 소위 언론사라고 하는게 전부 몇개인지 아시나요?
이 좁은 나라에 언론사라는 껍데기를 쓰고 있는게 무려 3천개나 된다고 합니다.
그런 언론사에 소위 '기자'라는 직함을 갖고 있는 사람을 세어보면 셀수도 없이 많겠죠.

걔중에는 훌륭한 기자도 있겠지만 요즘은 말이 기자지 특정 정당의 홍위병 역할하는놈들도 많습니다.
사실을 왜곡하고 기사를 조작하여 가짜뉴스를 만들고
카메라 들고 뭐하나 꼬투리 잡을려고 붙어다니며 찍어대다보면 잘못없는 사람도 천하의 몹쓸놈으로 만들수 있는게 요즘 현실입니다. (아마 식당가서 밥남겨도 찍어서 뉴스라고 내보낼걸요? )
자기자신은 un사무총장으로서 한 말을 역사의 죄인인양 몰아붙히며 때와 장소에 맞지않게 특정 질문만 해대니 당연히 화가 날 수 밖에요. 그래서 나쁜놈들이라고 한마디 하니 그걸 또 기사화해서 '
언론에 대한 자세가 잘못됐다. 언론관이 잘못됐다' 이렇게 또 기사를 씁니다.
악의적인거죠..

예전에 손지애 cnn 전 국장이 종편에 나와 했던말이 인상깊더군요.
앵커가 심의에 대해 묻자 미국은 기본적으로 그런 심의가 필요가 없다고.
이유는 기자가 가장 부끄러운게 사실을 왜곡하고 거짓으로 기사를 쓰는것이라고 합니다.
그래서 기자로서의 양심을 중시하기때문에 필요없다고.

반면 대한민국의 현실은 그런가요?
얼치기 사기꾼같은 기자들 정말 많죠.
아무래도 언론사가 너무 많아서 그런것도 있는듯......
Commented by 이재명도 식민사관 at 2017/01/20 11:11
반기문은 박근혜 정부의 위안부 합의가 아래 두 가지 면에서 의미가 있다고 한다.

(1) 일본 총리로부터 사과가 나왔고
(2) 일본 정부로부터 돈이 나왔다.

그의 말을 들어보면 위안부 문제에 대해 김영삼 정부와 김대중 정부의 대응이 대조적이었다는 것을 짐작할 수 있다.
김대중 정부는 위안부 문제를 더 이상 문제삼지 않기로 하고 일본 정부에 배상금을 요구하지 않고 한국 정부의 돈으로 위안부 할머니들을 지원하기로 한 바 있다.
Commented by 이재명도 식민사관 at 2017/01/20 11:15
우물 안 식민사관 문재인이 과연 김대중협정의 파기나 재협상을 성취할 수 있을지...
http://kallery.net/Q_strg/trustle/eastsea.png
Commented by 지나가던과객 at 2017/01/20 16:34
노무현 전 대통령은 장관직이라도 한 사람이지만, 문제인이 맡은 공직이란게 청와대 비서밖에 없는, 그래서 능력이 검증되지 않은 사람이라서 표를 주기가 꺼려지죠.
그렇다고 반기문은 민생행보한답시고 하는 행동이 영 어설퍼서.....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