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극기는 실종되고 인공기만이 나부꼈다.

문재인 백두산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오늘 아침 
잘보면 알겠지만 한반도기와 인공기가 나부끼고 있다. (feat. 김일성 김정일 꽃) 

문재인 평양 공항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유일했던 태극기 
차마 저 비행기 옆구리 대한민국과 KOREA 사이 태극기까지 지우긴 힘들었겠지..... 

대신 


통상적으로 저렇게 해외 순방시 양국기를 모두 달고 입국했던것과 달리 


뭐가 그리 죄스러웠던지 
없다 ! 
태극기 실종 


반면 공항에는 
역시나 동원된 로보트들이 

평양공항 인공기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인공기를 흔들어대고 있고 

문재인 부부는 좋다고 헤벌쩍 

그것도 모자라 전근대적 인권유린 체제 선전 공연인 빛나는 조국을 관람하고 

문재인 공연관람 찬란한 조국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관련 이미지

동원된 북한인민들의 광기어린 체제선전장에서 연설을 한다. 
아래는 연설 일부이다. 



또한, 우리 민족의 운명은 우리 스스로 결정한다는, 민족 자주의 원칙을 확인했습니다. 

나는, 나와 함께 이 담대한 여정을 결단하고 민족 의새로운 미래를 향해 뚜벅뚜벅 걷고 있는 여러분의 지도자 김정은 국무위원장께 아낌없는 찬사와 박수를 보냅니다. 

평양 시민 여러분, 동포 여러분. 이번 방문에서 나는 평양의 놀라운 발전상을 보았습니다. 김정은 위원장과 북녘 동포들이 어떤 나라를 만들어나가고자 하는지 가슴 뜨겁게 보았습니다.

김정은 위원장과 나는 북과 남 8000만 겨레의 손을 굳게 잡고 새로운 조국을 만들어 나갈 것입니다. 우리 함께 새로운 미래로 나아갑시다. ' 


젤 윗 구절은 북한이 여지껏 주장해온것의 앵무새격이다. 
우리민족끼리....민족 자주..... 얼핏 들으면 맞는말같지만 북한의 주장을 그대로 옮긴 문재인의 저 말의 속 뜻은 
한 마디로 '미군 철수' 이다. 북한은 여지껏 그런 의미로 저 말을 주장해왔다. 

그 뒷 연설문은 기가차서 저 자가 대한민국의 대통령인가? 싶을 정도이다. 

본래 북한내에서도 아직 확고하게 지지기반을 다지지못해 피의 숙청으로 일관하던 어린 독재자의 입지를 확고히 해주는 말들만 해대고 있다. 
평양의 놀라운 발전상 이라는둥 김정은의 세습독재체제하의 나라가 어떤 나라긴 어떤 나라인가 비정상적 독재국가일뿐이지.

남과 북도 이젠 북과 남이랜다. 

여러분의 지도자 김정은에게 찬사와 박수?  

대한민국서 적폐 운운하는 인간이 진짜 적폐인 70년 세습 독재체제는 인정하겠단 소리네 찬사와 박수라니. 

실로 제정신이라고 볼 수가 없다. 


그 어디에도 국가와 국가간 정상회담에서 볼 수 있는 당연히 보여져야 하는 태극기는 실종되고 오직 북한 체제 찬양과 인공기만이 나부끼는 체제선전장에서 우리민족끼리를 답습하는 대한민국의 얼빠진 대통령.... 

도대체 대한민국의 정체성은 어디까지 추락할 것인가  

순국선열들의 한서린 원혼들을 어찌 달랠까 한탄스럽기 그지없다. 


대한민국의 혼이 사글어들고 있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민주주의? ㅋㅋ)에 의해서 

가슴에 태극기 하나 달지 못하는 한심한 가짜 대통령 




백두산으로 향하는 문재인 대통령 내외

by 부라부스 | 2018/09/20 11:47 | 트랙백 | 덧글(6)

다음부터는 북한관광이 아닌 '실무회담'이 되어야 한다.

아침부터 문재인 내외가 강제동원된 북한인민들의 김일성 김정일화(꽃) 배웅을 받으며 백두산 관광을 떠났다.
예정에도 없는 일정이다. 

북핵폐기를 목적으로 넘어가서 온갖 산해진미에 극악무도한 북한체제선전 집단체조공연을 관람하고 오늘은 아침부터
일찍 백두산 부부관광을 떠난것이다. 

실로 제정신이라고 볼 수 없다. 
이러고 노벨상 운운하는 소리도 나온다. 

국민세금으로 산해진미 부부관광을 다니면서 노벨상까지 받는다면 노벨상의 권위가 스스로 땅에 지는것이라고 볼 수 밖에 
(그럴일도 없을것이고 없어야겠지만) 


예전에 고이즈미가 납북자문제로 (북한 얘네들은 이것만 봐도 정상국가가 아니다.  타국 국민을 납치함) 
평양을 방문했을때 김정일과 딱! 실무회담만 하였던 모습이 오히려 회담의 진정성면에서도 보기좋고 동원된 인민들의 노고를 
줄이기 위해서도 필요하다고 본다. 

고이즈미 김정일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도대체 북한 핵폐기라는 중차대한 문제로 정상회담을 하러 가서 


문재인 능라도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문재인 능라도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문재인 평양냉면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다시 한 번 언급하지만 차기 회담부터는 엄격히 실무회담으로 축소되어야 한다.
더 이상 저런 전근대적 쑈와 관광이 어우러진 낭비는 지양되어야 할것이다.  

갑자기 어제자 베네수엘라 관련 뉴스가 떠오른다. 



경제는 파탄나서 국민들은 굶는데 대통령이란 자가 해외에 나가 고급 레스토랑서 고급 스테이크(요리사 솔트배) 
를 먹다가 혼쭐이난 사건이다. 

문재인 부부와 별반 다르지않다고 본다. 


회담에 가서 산악 트래킹이라는 개인적 취미를 노골적으로 드러내어 

문재인 트래킹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담배도 산악트래킹 통해 끊었다고 할 정도로 이 자는 트래킹 마니아 이다. 


문재인 트래킹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네팔 트래킹 관광중 현지인과 


이렇게 개인적 욕구를 못숨기고 노골적으로 드러내기도 하고  

결국은 회담가서도 끝내못참고 개인의 욕구를 충족시키긴 하네 
대단하다.  그걸 눈치채고 인민들까지 이른아침부터 동원해서 꽃가마 태우고 백두산 관광시켜주는 김정은도 참 
대단한 놈인듯 하고  

문재인 대통령 내외 \'백두산으로\'

금일아침 백두산 관광하려고 순안공항에 비행기타러 간 모습 ..... 







암 그래야지.....이왕 간김에 북핵 폐기는  개나주고  내 욕구부터 채워야지 

그래도 취미생활 하나는 참 건전한 사람이라고 생각한다. 



만약 다른 취미가 있어서 

' 북에가면 리설주를 한 번 꼭........'  




여하튼 회담가서 기어코 일정에도 없던 백두산 관광가는거보면서 다시한번 다음회담은 지극히 실무적회담
으로 제한되어야 할 필요성을 느낀다. 


 


by 부라부스 | 2018/09/20 11:13 | 트랙백 | 덧글(0)

문 재 인 정부

통계가 문제면 통계청장을 바꾸고 

태풍 온다니까 벙커 들어가서 근엄한 표정으로 쇼하다가 개망신 당하면 기상청장 바꿈

미세먼지가 지랄같으면 먼지를 구름이라 하고

태양광이 씹창나면 삼겹살 기름으로 불떼자고 함

경제가 개씹창나면 평양가서 냉면 쳐먹음

by 부라부스 | 2018/09/19 21:47 | 트랙백 | 덧글(1)

얼치기 국방부장관 송영무씨 군대가 훈련을 안하면 왜 존재하는가 !

송영무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애초 임명됐을때부터 
음주운전에 1년에 수억원 자문료 받은 경력까지 온갖 문제가 가득한 이런 사람을 왜 국방부장관에 앉혔을까 의구심이 들었는데
지금보니 아주 문재인의 충견 역할을 충실하게 하면서 국방,안보에 대해선 역시나 한심한 스탠스를 취하는 모습이 현정권에 딱이
구나 하는 생각이 들어 아주 적절한 인사란 생각이 들고 있다. 

얼마전 주적 표기에 북한을 빼겠다는 뉘앙스를 보고 누가봐도 삼척동자도 다 북한 눈치보느라 그런다는걸 다 알고있는데 
참모총장이란 인간의 주적개념을 더 넓히기위한 것이라고 하는 변명을 본적이 있다.

즉 , 주적을 북한으로 한정하지 않고 다른나라들도 (명시는 하지 않았지만) 앞으로도 적이될 수 있기때문에 특정국가로 특정하지
않겠단 말을 하던데 

만약 이것이 사실이라면 

오늘 남북회담에서 합의한 훈련 중단 얘기는 사실상 군대를 유명무실화 하겠단 말밖에 되지 않는다. 
주적이 북한이 아니라면 (다른 가상의 주적들을 놔두고 ) 왜 군대가 훈련을 중단해야 하지 ? 
우리 군대는 북한만을 주적으로 상대하기위해 존재하는것이 아니라는것을 강조하던 자들이 
왜 굳이 북한과의 회담에서 훈련 중단을 선언하는가! 

군 스스로 존재의 이유를 포기해버린 셈이다. 

훈련없는 군대가 무슨 존재의 이유가 있을까. 

돌려받지 못하는 연금이 있다면 무슨 존재의 이유가 있을까 

훈련을 포기한 (중단한) 군대는 더 이상 군대가 아닌것이다. 
싸워이기지 못하는 더 이상 존재의 이유가 없다.
군대가 싸워 이기기위해선 평상시의 실전같은 훈련이 필수이다. 그것이 곧 존재의 이유이기도 하고. 

다시 한 번 명심해야 할것은 대한민국의 무장해제가 아니라 북핵의 완전한 폐기가 본질인것이다. 

어쩌면 군에는 이런 한심한 종북 정권에 대해 반대와 직언을 할 수 있는 사람이 하나도 없는것인가  
  


by 부라부스 | 2018/09/19 19:09 | 트랙백 | 덧글(3)

남과 북은 결코 화해한적이 없다.

국립묘지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국립현충원의 사진이다. 
셀수도 없이 많은 젊은이들이 

김정은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얘네 할아버지인 


김일성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이 자에 의해 유명을 달리했다. 

이 자의 적화야욕에 우리민족은 민족상잔의 비극을 겪어야만 했고 
외국 젊은이들과 우리의 민간인과 군인까지 도합 수 백만명의 인명이 희생되었다. 

그래서 김씨일가는 

대한민국국민들에게는 절대로 도저히 용서할 수 없는 악의 화신이자 분단의 원흉이다. 

통일은 이 극악무도한 김씨세습독재왕조 체제의 붕괴없이는 불가능하다.
그 어떠한 평화모드도 위장의 일종이며 미국이라는 맹주에 대해 수세적인 그들의 현실을 타개하기위한 미봉에 불과한것이다. 

이 돌파구를 타개하는데 혁혁한 일조를 하고 있는것이 바로 문재인 정권이다. 

남북한이 평화를 운운하며 통일을 앞두고 있는데 남과 북이 결코 화해한적이 없단것이 무슨 소리냐고 반문할 지 모르겠지만 
사실 그러하다. 

지금 북한과 평화를 운운하는 자들을 보라. 
현 집권세력이 대한민국을 건설한 주류이며 대한민국 정체성을 확고하게 갖고 있는 그런 자들인가? 
절대 그렇지않다. 

대한민국을 미 제국주의의 앞잡이 내지는 하수인쯤으로 여기고 대한민국의 모든것을 못마땅하게 생각하며 데모만 하며 미군철수 우리민족끼리를 외치던 386들이 그들과 일심동체인 저들과 손잡은게 무슨 화해라는거지 ? 

 
진정한 남북간 화해라면 대한민국을 이끌어온 세력과 하는게 화해지 본래 그들을 추종하고 이중대역할을 해오던것들이과 손잡은걸 평화니 화해니 포장하는건 어불성설이지..... 


by 부라부스 | 2018/09/19 18:34 | 트랙백 | 덧글(2)

◀ 이전 페이지다음 페이지 ▶